경북속 음식이야기

홈 > 경북 음식이야기 > 경북속 음식이야기

새콤달콤한포항물회

새콤달콤한포항물회

  • 새콤달콤한포항물회
  • 포항쿨회한상차림
  • 어부들이그물로어획하는모습

포항 - 물회

열심히 일하느라 허기가 진 어부들은 즉석에서 각종 생선을 대충 썰어 먹곤 했다. 뱃일이 바쁠 때는 빨리 먹기 위해 물에 말아먹기도 했는데, 시간이 지나며 좀 더 다양한 방법으로 맛있게 먹고자 했던 어부들은 초고추장, 된장, 식초 등 간단한 양념을 곁들여 물에 말아 먹었다고 한다. 여기서 물회가 비롯되었다.

음식분류
부식
주로먹는 계절
봄 여름 가을 겨울
주요산지
바다

다른음식이야기 GO

지역정보

[포항] 과메기와 물회의 고장~
제철소가 들어서며 국내 철강 산업을 이끌어가는 도시로 유명하지만 동해를 따라 옛 어촌마을의 정취가 남아 있다..
[특산물]
물회, 과메기, 피데기오징어, 부추, 시금치

음식정보

 
어부들의 삶이 녹아 있는 매콤달콤한 맛 물회

 보릿고개가 있던 시절 내륙에서 산나물로 그 힘든 시기를 보냈다면, 농지와 산이 좁은 해안가 어촌마을에서는 ‘막회’로 허기를 달래었다. 밥처럼 든든하진 않지만 쉽게 구할 수 있었기에 각종 생선을 막 썰어 초장에 찍어 먹어 허기를 달랬던 것이다.

뱃사람들의 어로생활도 마찬가지여서 열심히 일하느라 허기가 진 어부들은 즉석에서 각종 생선을 대충 썰어 먹곤 했다. 뱃일이 바쁠 때는 빨리 먹기 위해 물에 말아먹기도 했는데, 시간이 지나며 좀 더 다양한 방법으로 맛있게 먹고자 했던 어부들은 초고추장, 된장, 식초 등 간단한 양념을 곁들여 물에 말아 먹었다고 한다. 여기서 물회가 비롯되었다.


어부들이 그물로 어획하는 모습


이렇듯 물회는 어민들에게 너무나 친숙한 생활 속 먹거리로, 전국적으로는 포항 물회가 가장 유명하다.
제주도와 강원도 속초 또한 물회가 유명하지만 이곳은 자리, 오징어 등 한정된 횟감으로 물회를 만드는데 반해 포항 물회는 한치, 오징어, 가자미, 광어, 도다리 등 실로 다양한 어종을 이용해 물회를 만든다.


포항죽도시장 시장 내부모습


           [죽도시장 모습]

물회는 회를 뜰 때 채치듯 잘게 썰어 물기를 없앤 후 큼직한 대접에 안친다.
그 위에 야채나, 배, 쪽파, 마늘, 생강 등을 썰어 넣고, 김가루, 깨소금을 뿌려 고추장을 듬뿍 떠 넣어 비빈 뒤 냉수나 얼음을 더해서 말아 먹는 방식이다.

먹는 이의 취향에 따라 밥을 비벼 먹기도 하고, 반주를 곁들여 먹기도 하는데, 이 때문에 회가 아니라 ‘생선냉국’ 또는 ‘찬 술국’으로도 불린다. 실제로 포항지역 애주가들은 이상적인 해장국으로 ‘물회’를 꼽는다. 


새콤달콤한 포항물회 음식사진


포항쿨회 한상차림 음식사진



물회는 싱싱한 생선과 신선한 야채, 초장이 버무려져 만들어진 개운한 맛이다.
씹히는 쫄깃함과 새콤달콤한 맛이 있고, 고소함과 함께 더위도 날려버릴 시원함이 있다. 

한국인의 맛은 개운한 맛이요, 버무림이라는 행위를 통해 맛을 낸다고 한다.
물회는 바닷가 어민들이 삶을 통해 만들어낸 개운하면서도 시원한 우리네 맛인 듯하다.

경북이맛

36759 경상북도 안동시 풍천면 도청대로 455 경상북도 식품의약과      ㅣ      고객문의 : 054-880-3836      ㅣ      팩스 : 054-880-3849
Copyright(C) Gyeongsangbuk-Do province. All rights reserved.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A WEB ACCESSIBILITY (사)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한국웹접근성인증평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