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속 음식이야기

홈 > 경북 음식이야기 > 경북속 음식이야기

  1. 칠곡-왜관역앞순대국밥

    칠곡-왜관역앞순대국밥
    역전 앞 허름한 골목길에 간판도 제대로 보이지 않는 식당에선 연탄불위로 진하게 순대국물이 끓고 있다. 그 허연 연기 속에 춥다며 국물 한 사발 더 떠주시는 아주머니의 정이 좋았고,..
    추천수 1건
  2. 대가야삼계탕

    대가야삼계탕
    약수를 100%사용하여 삼계탕을 만드는 곳으로 식사라기보다 보약을 먹는 기분이 드는 대가야삼계탕.
    추천수 0건
  3. 포항-과메기

    포항-과메기
    김, 돌미역, 배춧잎에 과메기 한토막을 고추장 듬뿍 발라, 쪽파, 마늘을 얹은 다음 입안에 구겨넣으면 쫄깃 쫄깃 씹히는 맛속에 고소함이 입안으로 번져 나간다. 여운처럼 남아 있는..
    추천수 1건
  4. 김천-지례흑돼지구이

    김천-지례흑돼지구이
    김천시 지례면은 오래전부터 이름난 토종 흑돼지를 사육하는 농가가 많았다. 다른 곳의 흑돼지보다 그 맛이 좋아 조선시대 임금님 진상품으로 오르기도 했다.
    추천수 1건
  5. 경산-호박전과두부요리

    경산-호박전과두부요리
    창밖으로 토닥 토닥 비가 내리고 있다. 이런 날이면 왜 항상 부침개가 생각나는 것일까? 노릇노릇 잘 구운 부침개에 동동주 한잔, 생각만으로도 벌써 입속에 마른 침이 고인다.
    추천수 1건
  6. 청송-달기약수백숙

    청송-달기약수백숙
    달기약수 백숙은 약수의 철분성분으로 인해 짙은 녹색을 띄는 것이 특징인데, 닭고기의 담백한 맛과 약수의 쌉쌀한 맛이 더해져 입맛을 되살리기에 안성맞춤이다.
    추천수 1건
  7. 청송-신촌닭불백숙

    청송-신촌닭불백숙
    서민 보양식품으로 널리 애용되어 오던 닭백숙이 이곳 청송, 신천약수터에서 새로운 모습으로 태어났으니 이를 가리켜 ‘신촌닭불백숙’ 이라 부른다. ‘신촌 닭불백숙’의 특징은 신촌약수..
    추천수 1건
  8. 의성-마늘소갈비살구이

    의성-마늘소갈비살구이
    의성에서 좋은 마늘이 많이 생산 되다 보니 마늘 및 그 부산물을 응용한 먹거리 개발을 고민하기 시작 했다. 그 중 대표적인 것이 바로 마늘로 만든 소 ‘마늘소’이다. 마늘로 고..
    추천수 1건
  9. 군위-청둥오리숯불갈비

    군위-청둥오리숯불갈비
    청둥오리는 주로 숯불에 구워먹는데, 매콤한 양념을 발라 숯불에 구우면 특유의 노린내가 없어지고 기름기도 쪽 빠져 훨씬 담백해 진다.
    추천수 1건
  10. 영주-생강도넛

    영주-생강도넛
    생강도넛은 그 맛이 참 특이하다. 생강을 아는 사람이 가질 법한 선입견이 맛을 보는 순간 사라진다. 달콤하면서도 알싸한 생강의 옅은 매운맛이 잘 조화를 이뤄 느끼함이 없다.
    추천수 1건

경북이맛

36759 경상북도 안동시 풍천면 도청대로 455 경상북도 식품의약과      ㅣ      고객문의 : 054-880-3836      ㅣ      팩스 : 054-880-3849
Copyright(C) Gyeongsangbuk-Do province. All rights reserved.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A WEB ACCESSIBILITY (사)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한국웹접근성인증평가원